“김호중보다 황영웅이 훨 낫다” 팬클럽, 황영웅을 위해 ‘이것’까지.. 집에 있는 남편들은 알까…

황영웅의 학교폭력 이슈가 여기저기에 나왔지만 황영웅 옹호자들은 ‘마녀사냥을 중단하라! 가짜뉴스 엄마들 뿔났다!’라는 현수막을 걸고 시위를 해 논란이 일고 있습니다.

황영웅의 팬들은 “황영웅의 시대가 왔으니 인정하라”라면서 “진정한 실력자는 황영웅”이라며 피켓을 들었습니다.

또한 황영웅이 왜 좋냐는 물음에는 “좋아서 미치고 환장하겠어”라고 대답을 해 황영웅에 대한 마음이 얼마나 큰지를 표현했습니다.

하지만 황영웅 팬들은 황영웅의 빠른 방송 복귀를 위해 시위에만 나선 것이 아니었는데요. 도대체 팬들이 황영웅을 위해 얼마나 큰 것을 준비하고 있는지 지금 바로 확인해 보겠습니다.

“엄마의 실체를 고발합니다” 이미자 딸, 작정하고 고발했다

이미자의 딸로 알려진 정재은 씨는 엄마를 닮아 어렸을 때부터 노래에 두각을 나타냈고, 현재 일본과 활동을 오가며 활동하는 가수입니다. 그런 그녀가 지금까지 차마 말하지 못했던 “엄마의 실체”에 대해 입을 열고야 말았습니다. 지금 바로 확인해 보겠습니다.